고성시사신문
> 오피니언 > 독자기고
철성고, 식목일을 맞아 나무를 심었어요!철성고 2학년 장다정, 이시은
고성시사신문  |  webmaster@gsci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2  10:21:5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교장ㆍ교감선생님이 구덩이를 파고 있으십니다.
 지난 4월 5일 식목일을 맞이하여 우리 학교(철성고등학교)에서는 교내 화단에 나무심기를 하였습니다. 이전에는 식목일이 공휴일이어서 나무 심는 것을 큰 행사로 생각했지만 근래 들어서는 사람들의 관심이 많이 줄어든 것 같아 안타까웠는데, 이렇게라도 나무를 심을 수 있다는 사실이 뿌듯하고 자랑스러웠습니다. 교장, 교감선생님을 비롯한 여러 선생님들과 학생회 간부가 중심이 되어 매화, 목련, 산수유, 살구나무를 심었답니다.

   
 ▲ 가운데서 예쁘게 웃고 있는 학생 두 명이 이 글을 쓴 장다정과 이시은입니다.
 올해 심은 나무는 내년 봄이나 되어야 만개한 꽃송이를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만, 작년에 심었던 꽃나무들은 활짝 피어서 소담스러운 꽃송이를 흔들며 봄을 마음껏 즐기고 있었습니다. 그 모습을 보노라니 꽃나무가 마치 우리들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어린 나무가 흙에 뿌리를 내리고, 궂은 날씨를 견뎌내고, 병충해도 이겨내야만 튼튼한 어른나무가 되듯이 우리들도 빡빡한 학교생활이 주는 스트레스 이겨내고, 수많은 유혹들도 견뎌내야만 훌륭한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

   
 ▲ 나무심기를 함께한 학생회 간부들입니다.
 함께 나무를 심었던 한 친구는 “이 나무들이 앞으로 아름답고 튼튼하게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해요. 더불어 이 나무들과 함께 우리 학교 학생들도 찬란한 미래를 그리며 멋지게 성장할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라며 기대감과 함께 바람을 이야기했습니다. 다음에 우리가 학교를 졸업하고 모교를 방문했을 때, 이날 심었던 나무들이 훌쩍 자라 우리를 반갑게 맞이해 주기를 저 역시나 기대해 봅니다.

고성시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졸업 50주년 기념-선후배 소통 릴레이, 1회 졸업생 서병국 동문 모교 방문 진로 특강
2
제47회 경로효친선양, 백일장 · 미술(서예)사생대회 성황리 마쳐
3
고성군, 이번 주말 체육행사 풍성!
4
‘삼강엠앤티’, 1,126억 규모 대만 해상풍력구조물 수주
5
고성군, 친환경 전기 노면 청소차 도입
6
고성녹색환경연구소, 환경정화활동 나서
7
고성군, 귀농 창업 활성화 교육 개강
8
고성군 정리수납 전문가 봉사단, 주거환경 취약계층에 ‘정리수납 서비스’ 지원
9
고성군, ‘기농 정세권 선생’ 초청 전시 개최
10
‘화백’이 ‘편백’보다 이산화탄소 저감 능력 더 뛰어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고성군 고성읍 송학로 9(교사리 387-2)  |  대표전화 : 055-673-3115  |  등록번호 : 경남 다 01460  |  발행·편집인 : 김윤호
Copyright © 2014 고성시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scinews.com